철도/도시철도뉴스

고소고발.jpg



서울교통공사, 노조 농성에 강력 대응 예고>-무인운전ㆍ무인역사 추진 중단 등 요구 반박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이 무인운전ㆍ무인역사 등에 대한 ‘거짓 주장’으로 불법투쟁을 이어갈시 고소ㆍ고발 등 강력히 대처하겠다고 9일 밝혔다. 

서울교통공사 노조는 옛 서울지하철 노조와 옛 5678도시철도 노조가 함께 지난 4월 출범시킨 공사의 다수 노조다. 공사에 따르면, 이 노조는 같은 달 시작한 임시노사협의회와 노사대표 간담회 등에서 이전 집행부가 이룬 노사 합의사항을 뒤로 한 후 ▷장기 근속자 특별승진 ▷무인운전ㆍ무인역사 추진 중단 ▷입사 3년 미만 7급보의 7급 일괄 전환 등을 주장중이다. 이를 주장하며 서울광장을 점거한 날은 지난 달 11일로, 이날 기준 29일째다. 전동차와 역사 내 관련 홍보물도 부착중이다. 

공사는 이들의 말이 애초 무리한 요구라는 입장이다. 


우선 특별승진은 원래 합의된 바 없고 이뤄진다해도 ‘불평등 논란’ 등 조직 갈등이 커질 수 있다는 설명이다. 공사 관계자는 “노조는 ‘장기 근속자 특별승진’이 노사합의로 이행 돼야 한다고 하나, 노사 대표가 합의 서명한 일이 없다”며 “양공사 통합 전인 옛 서울메트로 노사 실무자 간 회의록 형식으로 나온 말”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주장을 받으면 공사의 5급 직원 4950명 중 3810명(76.9%)을 장기 근속만을 이유로 승진시켜야 하는데, 조직 갈등 등 부작용이 크다”고 설명했다.  

공사는 노조의 무인운전ㆍ무인역사 관련 내용도 사실을 왜곡한 것이라고 밝혔다.

공사는 전자동운전의 경우 오는 2022년 개통하는 8호선 별내 연장선에 도입을 염두중이다. 지능형 폐쇄회로(CC)TV, 사물인터넷(IoT) 등 기술을 접목하는 ‘스마트 스테이션’도 같은 해 277곳 지하철역에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노조는 전자동과 스마트 스테이션이 도입될시 관리자가 없어 화재 등 돌발상황을 바로 대처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이에 공사 관계자는 “전자동운전은 무인운전이 아니다”며 “지하철 운전은 자동이 되지만, 관리를 위해 기관사가 필요한 사항”이라고 정정했다. 스마트 스테이션에 대해서는 “문제 발생 지점을 빨리 파악한 뒤 대처하기 위한 시스템”이라며 “시민 편의 증진, 역직원의 근무환경 개선 등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수단”이라고 했다. 

공사는 7급보의 7급 일괄 전환도 기존 노사합의를 부정하는 일이라고 못 박았다.

공사에 따르면, 공사와 노조 공동교섭단은 올 2월말까지 입사 3년 미만 7급보의 7급 임용 시기를 근무기간 3년 경과 혹은 직무교육ㆍ역량평가 통과 이후라고 합의했다. 이에 따라 지난 1일 역량평가를 실시했고, 대상자 626명 중 233명이 응시해 218명이 합격한 상황이라고 공사는 설명했다. 

한편, 노조는 김태호 사장 퇴진을 목표로 한 서울광장 점거농성과 홍보물 부착 등을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  

노조 관계자는 “공사가 설립될 때부터 가치로 내건 시민 안전을 지키고, 지하철 노동자의 안전을 지키겠다”며 “이윤 추구를 위해 진행하는 잘못된 행정을 바로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 헤럴드경제('18.7.9일자)


Who's 장비관리단

profile

안녕하세요... ^_^ 

서울교통공사 장비관리단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길 바라면서.... Have a good Time !

Atachment
첨부 '2'

  1. 지하철 단종 부품, 3D 프린터로 제작해 비용 절감

    가이드레일·개스킷·객실손잡이 등 단종제품 대상 제작비 7배 절감, 제작 시간 역시 30~40% 단축 3D프린터로 출력해 제작한 객실 손잡이와 전동차 차축 개스킷 사진제공 서울교통공사 3D프린터로...
    Date2018.07.12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2. 서울교통공사 노조 "노사관계 파탄" 김태호 사장 퇴진해야

    [사진출처 : 뉴시스] 서울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의 노동조합은 오늘(11일) 서울시청 앞 광장에서 조합원 총회를 열고, 김태호 사장의 퇴진을 촉구했습니다. 교통공사 노조는 ...
    Date2018.07.11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3. 서울교통공사 "노조, 거짓주장 이어가면 고소, 고발"

    서울교통공사, 노조 농성에 강력 대응 예고>-무인운전ㆍ무인역사 추진 중단 등 요구 반박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이 무인운전ㆍ무인역사 등...
    Date2018.07.10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4. 올해 상반기 서울지하철 일평균 승하차인원 최다는 '강남역'

    올해 상반기 서울교통공사가 담당한 역사 중 일평균 승하차인원이 가장 많은 곳은 강남역으로 나타났다. 6일 지하철 1~8호선 운영을 맡은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1월부터 6월까지 지하철 2호선 ...
    Date2018.07.07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5. 서울교통공사 무기직 393명, 정규직 전환시험 집단거부

    노조 “전원합격” 요구로 파행 서울교통공사 무기계약직(비정규직)에서 ‘임시’ 정규직으로 전환된 직원들이 ‘완전한’ 정규직으로 전환되기 위해 치러야 하는 승진시험에 최근 응시한 비율이 37%에...
    Date2018.07.04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6. 출근길 지하철 2호선 정전사고 .... "이 추위에 문 열린 채 기달려"

    출근길 서울 강남 일대를 관통하는 2호선 열차에 일시적으로 전기가 공급되지 않아 무더기 연착 사태가 벌어졌다. 25일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54분경 원인미상의 정전 사고가 발...
    Date2018.01.25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7. 서울교통공사 4,000여명 투입해 선로 측 승강장 대청소

    서울교통공사, 4000여 명 투입해 선로 측 승강장 대청소 겨울철 미세먼지를 제거하기 위해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가 지상역을 제외한 245개 역 승강장 선로 등에 대한 대청소를 실시했다고 ...
    Date2018.01.17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8. 서울지하철 1∼4호선, 부산 1호선 등 노후 철도시설 올해부터 개량

    서울 1~4호선과 부산 1호선 등 개통된지 30년 이상 경과된 도시철도가 올해부터 개량에 착수한다. 이를 비롯해 노후철도시설 개량에 2022년까지 5년간 7조3000억원을 투입해 노후율을 20% 감축...
    Date2018.01.17 Category도시철도뉴스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